2009. 11. 28. 00:00

D+300

이런저런 일들로 가득한, 또 다른 백일이 가고 어느덧 300일째를 맞이하는 두 사람입니다.

크고 작은, 제각각이지만 즐거웠던 날들...
하루하루가 즐겁고 행복했습니다.
이런 날들이 앞으로도 계속 이어지리라 굳게 믿고 있습니다.


항상 고맙습니다. 사랑합니다.

'일상 > 잡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잃어버린 카드  (4) 2010.03.22
1년이 지났습니다.  (18) 2010.02.02
D+300  (2) 2009.11.28
근황  (2) 2009.11.20
본격 코레일의 노예 인증  (4) 2009.11.11
타블렛  (12) 2009.10.18
Trackback 0 Comment 2
  1. Favicon of https://titime.tistory.com BlogIcon Hawaiian 2009.11.28 13:48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앞으로 65일 남았고 65일 후면... *-_-*